수기요법을 사용하는 한의학 분과

척추신경추나의학회

공지사항

  • HOME
  • 학회소개
  • 공지사항

제2회 한중국제학술회의 발표자 면면

페이지 정보

작성자 사무국 댓글 0건 조회 9,326회 작성일 04-06-14 12:23

본문

제2회 한중국제학술회의 발표자

주제 : 당뇨병의 다각도 접근

2004-06-20 10:00~17:00; 서울교육문화회관별관1층



董建華 敎授

1978년 북경중의약대학 중의계 졸업, 중의 臨床, 敎學, 科硏에 종사한지 25년이 되었다.  저명한 중의전문가인 축심여 교수의 학술경험 계승자로서 현재 중국의학과학원, 중국협화의과대학, 북경협화의원중의과 교수, 주임의사 직책을 맡고 있으며, 중화중의학회 이사, 중화중의약학회 내과학회 상무위원, 북경중의약학회 풍습병전문위원회 위원, 《중국의간》 잡지 편집위원, 《중화임상의학잡지》 전문가 위원, 편집위원을 겸하고 있다.

중의기초이론이 튼튼하고 임상경험이 풍부하며, 중의, 중서의지식을 능숙하게 응용하여 내과 상견병과 의난증을 치료하고 있으며, 특히 풍습면역병, 만성 간병, 당뇨병, 중의부인과 병 등에 연구에 치중하였다. 《축심여경험집》과 《축심여임증험안정선》등 의학 전문서적 두 권을 편찬하였음, 《임상중의내과학》,《중의급진의학》, 《실용중서의결합내과학》등 6권의 의학 전문서적에 공저자로 참여하였고, 전국 의학 전문 잡지에 40여편의 논문을 발표하였다.



梁曉春 主任醫師

1978년 북경중의약대학 중의계를 졸업, 1987년 중국협화의과대학 연구생 졸업(의학석사), 교수, 박사생 지도교수이다. 현재 북경협화의과대학 중의과 주임의사이며, 주로 중서의결합으로 치료하는 당뇨병 및 그 병발증의 임상연구에 종사하고 있다. 현재 국가의 중점 연구항목인 당뇨병 주위신경 병변 동물의 AGEs(advanced glycosylation end-products, 蛋白非酶糖基化終産物) 연구를 책임지고 있다. 40여편의 논문을 발표하였고, 1993년에는 《중국중서의결합잡지(중국최고권위)》 우수논문 3등상을 수상하였다. 같은 해에 중국의학과학원의 당뇨병을 치료하는 신약연구로 위생부가 수여하는 3등 진보장을 수상하였다. 1998년에는 중국 중서의결합학회의 우수 청년과학기술자로 선정되었고, 중국중서의결합학회 이사, 북경시 중서의결합학회 청년공작자협회 부주임 위원, 북경시 중서의결합학회당뇨병 전문위원회 부주임 위원, 북경시 중서의결합학회 내과 전문위원회 위원을 겸하고 있다.



김진태 한의사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 졸업, 한의사.

호주 RMIT Chiropractic College 졸업, Doctor of Chiropractic.

DACNB(Diplomate American Chiropractic Neurology Board).

ACA Neurology Council 위원.

Carrick Institute of Neurology 조교수.



차재영 박사

[학력] 경상대학교 식품공학과 학사(식품공학);  경상대학교 대학원, 식품공학과 석사(식품미생물학); Kagoshima Univesity(Japan), 연합농학연구과 박사(임상영양,생화학);  Saga University(Japan) 농학연구과 연구생 (임상영양,생화학)

[경력] 경상대학교 대학원, 연구조교, 미생물 유전자 조작

일본 사가대학교 농학부, Teaching Assistant, 임상영양생리학 실험

일본 사가대학교 농학부, 객원연구원, 임상영양생리학 및 식품기능학 관련실험

동아대학교 농업생명과학연구소, 특별연구원, 식품생물공학 관련연구

한국과학재단(동아대학교 생명자원과학부), 인턴연구원, 해양미생물자원 개발

한국학술진흥재단(동아대학교 생명자원과학부), Post-Doc, 임상영양학적 연구(지방간 발생관련 기작연구)

(주)바이오허브 연구개발(이사), 당뇨병 개선제 개발; 항암제 개발; 고지혈증 치료제 개발; 변비 개선제 개발.

[저서 및 논문]

SCI 및 국제논문 10편 ; 국내 80편; 저서 국내 3권

[특허]

특허 등록 2002년 11월 11일등록 제 0363685호 1건

특허신청 국내 7건 미국, 일본, 중국, 캐나다 12건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